최종편집시간: 2020-10-25 19:18:49
모바일
10.4℃
약간의 구름이 낀 하늘
미세먼지 좋음

외식인 외식 가맹점 품질 진단 서비스 진행

  • 입력 2020.09.30 09:05 | 수정 2020.09.30 09:05
  • EBN 권영석 기자 (yskwon@ebn.co.kr)

ⓒ외식인ⓒ외식인

푸드테크 스타트업 주식회사 외식인은 외식 프랜차이즈 가맹점을 대상으로 품질 진단 서비스를 진행했다고 30일 밝혔다.


외식인이 제공하고 있는 품질 진단 서비스는 현장 경험을 갖추고 전문 교육을 이수한 품질마스터(Quality Master) 그룹이 고객사 매장을 방문해 식품 위생 및 매장 청결, 메뉴 품질, 고객 응대 서비스 등을 다각도로 진단해주는 서비스다.


특히 이번 품질 진단 서비스는 코로나19로 식품 및 매장 위생과 품질 관리의 중요성이 더욱 높아지면서 품질 진단 서비스에 대한 문의가 지속적으로 증가함에 따라 진행하게 됐다.


이에 외식인은 HACCP 인증을 받은 위생복을 착용하고, 소독제와 소독수를 수시로 사용하는 등 철저한 위생 관리 하에 품질 진단을 진행, 미흡한 점과 개선점을 현장에서 바로 안내했다.


외식인은 품질 진단 서비스가 향후 매장 관리에 필수적인 서비스라고 판단, 이를 적극 알려 가맹점의 QSC(퀄리티, 서비스, 청결)관리에 도움을 준다는 방침이다.


외식인 관계자는 "품질 진단 서비스를 통해 브랜드의 품질 위험 예방, 브랜드 일관성 유지로 프랜차이즈 본사의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서포트를 해주고 있다"며 "여기에 품질 진단 서비스를 바탕으로 브랜드의 품질 개선을 위한 결과 보고서 및 품질 향상 교육 자료도 제공하고 있어 점주들이 매장 운영 관리 역량을 높일 수 있다"고 말했다.


외식인은 지난 2017년에 설립된 푸드테크 스타트업 기업으로 ‘프랜차이즈 품질관리 시스템(FQMS)’서비스를 개발, 제공하고 있다. 또한 프랜차이즈 본사 CEO들이 산업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는데 도움을 주기 위해 정기적인 교육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해 오고 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