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2월 25일 17:40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에너지공단, 중소기업 '에너지 효율 향상 지원사업' 실시

에너지경영시스템 인프라 구축, 3월 4일 접수 마감
온실가스 에너지 감축설비 지원, 21일 접수 마감

정민주 기자 (minju0241@ebn.co.kr)

등록 : 2020-02-06 16:18

한국에너지공단이 '2020년 산업체 에너지 효율 향상을 위한 지원사업'을 실시한다.

이를 위해 중소·중견기업을 대상으로 △에너지경영시스템(EnMS) 인프라 구축 △스마트에너지산단 FEMS 보급 △온실가스·에너지 감축설비 지원사업 접수를 진행한다.

'에너지경영시스템 인프라 구축 지원사업'은 산업·발전부문 중소·중견기업의 에너지다소비사업자(연간 에너지사용량 2000톤 이상)를 대상으로 에너지경영 현황 진단, 에너지 절감 계획 수립 등의 컨설팅을 실시하는 것이다.

에너지사용량 측정을 위한 계측·제어 인프라 및 관련 시스템 구축 등도 지원한다. 지원 규모는 업체당 최대 1억5000만원 이내, 총 사업비 기준 중소기업 70%, 중견기업 40% 이다.

'스마트에너지산단 FEMS 보급 지원사업'은 스마트선도산업단지(반월·시화, 창원, 인천 남동, 구미)에 입주한 중소·중견사업장을 대상으로 공장에너지관리시스템(FEMS)을 구축하고 관련 컨설팅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FEMS는 공장의 효율적인 에너지사용을 위해 센서·계측장비 등을 설치,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해 에너지사용량을 제어할 수 있는 통합관리시스템이다. 지원규모는 업체당 최대 1억원 이내로 총 사업비 기준 중소기업 70~80%, 중견기업 40% 이다.

온실가스·에너지 감축설비 지원사업은 배출권거래제 중소·중견 할당업체를 대상으로 폐열회수 이용설비, LED 조명 등 온실가스 감축설비 도입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업체당 최대 3억원, 총 사업비의 50% 이내를 지원한다.

에너지경영시스템(EnMS) 인프라 구축과 스마트에너지산단 FEMS 보급 사업은 오는 3월 4일, 온실가스 에너지 감축설비 지원사업은 2월 21일 접수를 마감한다.

한국에너지공단 관계자는 "산업부문 기후변화 대응과 효율적인 에너지 사용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산업체의 에너지관리시스템 구축, 온실가스·에너지 감축설비 도입은 필수요소"라며 "다양한 지원사업을 통해 관련 기업의 에너지 효율향상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