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11월 15일 10:50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SKC, 윈도우필름 ‘DIY 키트’로 프로보노 활동

윤병효 기자 (ybh4016@ebn.co.kr)

등록 : 2019-11-01 16:27

▲ SKC 구성원이 1일 오후 수원에 위치한 아동양육시설 ‘꿈을 키우는 집’에서 ‘SK 홈케어필름 DIY 키트’로 윈도우 필름 시공 프로보노에 참여하고 있다.

SKC는 프로보노단 '해피스트'가 SKC 윈도우필름으로 만든 'SK 홈케어필름 DIY(Do It Yourself) 키트'로 프로보노 활동에 나섰다고 1일 밝혔다.

프로보노(Pro Bono)란 전문가가 자신의 전문성과 역량을 대가 없이 사회와 공익을 위해 사용하는 활동이다.

SKC 구성원 30명은 이날 수원 아동양육시설 '꿈을 키우는 집'에서 'SK 홈케어필름 DIY 키트'로 윈도우 필름을 시공했다. 이들은 전문가로부터 활용법 설명을 들은 뒤, 창문 유리창을 크기에 맞춰 필름을 잘라 정성스레 붙였다.

윈도우필름은 여름철과 겨울철 외부에서 들어오는 열기와 냉기를 차단해 냉/난방비를 줄이는 데 도움이 된다. 특히 SKC가 만든 SK 홈케어필름은 열 차단 효과가 최대 95%에 달한다. 여름철의 경우 실내외 온도는 3~5℃까지 차이가 난다. 자외선 차단율도 99% 이상이라 실내 가구 등의 색바램이 줄어든다. 이런 장점에도 일반 소비자가 시공하기가 힘들어 널리 대중화하지는 못했다.

이에 SKC는 일반 소비자가 직접 시공할 수 있도록 ‘SK 홈케어필름 DIY 키트’를 준비했다. 전용 윈도우 필름과 시공 도구, 매뉴얼을 하나의 키트로 담았다. 매뉴얼에는 시공 방법을 소개하는 영상을 볼 수 있도록 QR코드를 넣었다.

특히 전용 필름은 일반 사용자도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1cm 간격으로 재단선을 넣어 사용자가 원하는 크기로 자르기 쉽게 했고, 두께를 기존 필름보다 두껍게 해 꺾임 현상을 줄였다. 초기 점착력도 낮춰 일반 소비자가 원하는 방향과 위치에 붙이기 쉽게 했다.

SKC는 앞으로도 DIY 키트를 활용한 프로보노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2018년 프로보노단 ‘해피스트’를 발족한 SKC는 올해 서울 종로구 내 사회복지기관 5곳에 SKC 윈도우필름을 시공하는 등 지속적으로 프로보노 활동을 전개해왔다.

SKC 관계자는 "필름생산본부가 있는 수원을 시작으로, 울산 등 사업장이 있는 지역으로 활동을 확대할 것"이라면서 "구성원의 사용후기를 바탕으로 DIY 키트를 개선해 출시하는 등 프로보노 활동에 당사의 핵심 역량을 결합해 지속가능한 사회적 가치 확대 체계를 구축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