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12월 14일 15:01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에쓰오일, 순직한 故 석원호 소방관 유족에 위로금 전달

2006년부터 소방청과 '소방영웅지킴이' 프로그램 운영

최수진 기자 (csj890@ebn.co.kr)

등록 : 2019-08-09 09:41

에쓰오일(S-Oil)은 경기도 안성시 박스 공장 화재 진압 중 순직한 경기 안성소방서 석원호 지방소방장 유족에게 위로금 3000만원을 전달한다고 9일 밝혔다.

故 석원호 지방소방장(45세)은 지난 6일 낮 1시경 경기도 안성시 소재 종이상자 생산 공장에 불이 났다는 신고를 받고 인명 구조를 위해 지하 1층에 진입했으나 원인 미상의 폭발로 화상을 입어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끝내 숨졌다.

에쓰오일 관계자는 "불의의 사고로 안타깝게 순직하신 故 석원호 지방소방장의 명복을 빌며 고인의 유가족에 깊은 애도를 표한다"며 "유족들이 슬픔을 극복하고 안정적으로 생활할 수 있도록 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에쓰오일은 2006년부터 소방청과 함께 '소방영웅지킴이' 프로그램을 시행해 지난 14년간 55명의 순직 소방관 유족에게 위로금을 전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