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8월 21일 16:38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효성, 장애아동 형제자매 스트레스 해소 지원

비장애형제 20여명 초청해 카약 및 갯벌 체험 프로그램 진행
올해 장애아동 및 가족 위해 1억5000만원 후원 등 지원 확대

최수진 기자 (csj890@ebn.co.kr)

등록 : 2019-07-22 10:19

▲ 효성은 지난 20일 경기도 화성군 백미리 어촌체험마을에서 장애아동을 둔 형제 자매들의 심리적 안정을 위해 카약타기 등 체험활동 여름 나들이 행사를 열었다. [사진=효성]
효성이 장애아동 형제자매들의 심리적 안정을 지원을 확대하고 있다.

효성은 푸르메재단과 지난 20일 경기도 화성군 백미리 어촌체험마을에서 비장애형제 20여명을 초청해 카약 타기, 갯벌에서 조개잡기 등 어촌체험 프로그램을 진행했다고 22일 밝혔다.

일반적으로 장애아동이 있는 가정에서는 장애가 없는 형제자매들이 외로움과 소외감 등을 경험하게 되는데 효성은 이 같은 자애아동 형제자매들의 스트레스 해소 및 행복한 삶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했다.

효성은 지난 2013년부터 푸르메재단과 함께 재활이 어려운 장애아동과 가족을 위한 의료재활 지원기금을 후원해 왔으며, 이들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도 함께 펼쳐왔다.

올해는 후원 규모를 1억5000만원으로 늘리고, 장애아동의 비장애형제를 위한 나들이 프로그램을 신설하는 등 지원을 확대하고 있다. 올 가을에는 효성 임직원 가족과 장애아동 가족이 함께 참여하는 2박3일 캠프도 진행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