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2월 19일 15:35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정승일 산업부 차관, ESS설비 가동중단 현장방문

21건 ESS 화재 연이어 발생…배터리·PCS·시공업계 등 관련업계 협조 당부

최수진 기자 (csj890@ebn.co.kr)

등록 : 2019-02-01 15:31

산업통상자원부는 정승일 차관이 1일 대규모 에너지저장장치(ESS)가 설치된 백화점을 방문해 화재 예방을 위해 가동중단 된 현장을 둘러보고 안전관리를 당부했다고 밝혔다.

정 차관은 ESS 설비 현장을 둘러보는 자리에서 "그간 21건의 ESS 화재가 연이어 발생했고 일부 사업장은 정밀 안전진단을 마친 곳이라는 점에서 상황이 심각해져 화재 시 대규모 인명피해가 우려되는 다중이용시설 ESS에 대해서는 불가피하게 가동중단을 요청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정부가 ESS 화재사고의 근원적인 예방을 위해 민간 전문가로 구성된 사고조사위원회 운영 및 ESS 설비 기술기준 개정 등 다각적인 노력을 하고 있다"며 "배터리업계, PCS업계, 시공업계 등 관련업계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설 명절을 맞아 많은 사람들이 백화점을 이용할 것이라는 점에서 고객의 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