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0월 19일 20:08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바스프, 신규 살균제 유효성분 국내 첫 승인

다양한 작물 질병에 빠르고 안정적 효과…독성 측면에서도 친환경적 특성

최수진 기자 (csj890@ebn.co.kr)

등록 : 2018-10-12 11:00

▲ 바스프 신규 살균제 레비솔. [사진=바스프]
바스프(BASF)는 한국에서 신규 유효성분을 함유한 살균제 '레비솔(Revysol)'을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레비솔은 트리아졸 살균제의 신규 하위분류 중 첫 번째인 이소프로파놀 아졸계 그룹이다. 배, 사과, 포도 등의 고부가가치 과일부터 벼까지 다양한 작물 질병 대응에 빠르고 지속적이며 안정적인 효과를 제공한다.

레비솔은 기존 트리아졸 살균제가 가진 남용 및 저항성 문제 측면에서 뛰어난 성능을 보인다. 새로운 작용기작은 기존 관리법에 비해 최대 100배 강력한 표적 효소 결합이 가능한 유연한 구조를 활용한다. 독성 측면에서도 유리하고 친환경적인 특성을 지녔다.

바스프의 레비솔은 신규 유효성분에 있어 올해 초 한국에서 세계 최초로 승인을 받았다. 바스프는 2019년까지 레비솔이 함유된 단제 및 합제의 승인을 얻기 위해 국내 파트너사들과 긴밀히 협력 중이다.

구스타보 팔레로시 카르네이로 바스프 아태지역 농업솔루션사업부 수석부사장은 "레비솔의 친환경성을 갖춘 우수한 성능과 탁월한 선택성은 바스프의 혁신력을 보여준다"며 "이와 같은 혁신을 아시아 시장에 가장 먼저 제공할 수 있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