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0일 17:38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휴비스, 신축사·고기능성 섬유로 중국 시장 공략 박차

중국 영성신재료와 합작법인 설립…로컬업체 우수한 시장 네크워크 기대

최수진 기자 (csj890@ebn.co.kr)

등록 : 2018-08-28 09:53

▲ 휴비스 신유동 대표이사(오른쪽)와 영성신소재 이성 사장이 27일 중국 항저우 그랜드 뉴센트리 호텔에서 합작법인 설립계약서에 사인하고 있다. [사진=휴비스]
휴비스가 신축사 및 고기능성 섬유를 중심으로 중국 시장 공략에 속도를 낸다.

휴비스는 지난 27일 중국 영성신재료와 중국 내 합작법인 난통영성휴비스섬유신재료유한공사 설립계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휴비스는 이번 계약을 통해 중국 장쑤성 내 경제특구 난통시에 위치한 차별화 장섬유 전문 제조업체인 난통영성섬유신재료유한공사의 지분 30%를 인수해 합작사업을 전개한다.

영성신재료는 중국 유수의 폴리에스터 차별화 섬유 전문업체로, 휴비스와 지난 2004년부터 항주휴비스영성화섬유한공사 합작법인을 공동경영하며 매년 높은 수익률을 지속 달성하고 있다.

양사는 합작법인을 통해 중국 내 차별화 섬유사업을 선도하고, 특히 최근 시장 성장을 견인하고 있는 신축사 및 고기능성 섬유에 집중할 계획이다.

폴리에스터 차별화 장섬유 분야 세계 1등인 휴비스의 기술력과 영성신재료의 강력한 현지 영업망을 결합해 빠른 시간 내에 중국 차별화 시장에서 독보적인 리버십을 갖출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신축사 및 고기능성 섬유는 중국시장에서 매년 15% 이상 급성장 중이다. 특히 중국 정부의 환경안전 규제 강화로 친환경 섬유가 주목받게 됨에 따라 향후 성장세는 가속화될 것으로 보인다.

신축사는 기존 아웃도어 뿐만 아니라 일반 의류 및 정장 등 컴포터블 의류 트렌드를 주도하고 있으며, 최근 각광받고 있는 저융점 섬유는 인체에 유해한 접착제를 대체할 수 있는 친환경 제품으로 필터 및 각종 친환경 소재로 사용되고 있다.

신유동 휴비스 대표는 "최근 어려운 섬유사업 환경 속에서도 고수익성을 지속 실현하고 있는 중국 차별화 섬유 리더인 영성신재료와 합작사업을 확대하게 돼 기쁘다"며 "중국 로컬업체의 우수한 시장 네트워크를 비롯한 경영능력과 세계 최고수준인 휴비스의 기술력이 시너지를 창출해 견조한 성장을 지속하는 중국시장을 내수시장화 함과 동시에 차별화 리더로 성장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