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0월 22일 16:18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한화케미칼 울산 공장 염소 누출...3명 부상

CPVC 공정 제품 출하 과정 배관 균열로 인한 것으로 추정

최수진 기자 (csj890@ebn.co.kr)

등록 : 2018-05-17 15:03

▲ 한화케미칼 울산 2공장. [사진=한화케미칼 홈페이지]
울산 한화케미칼 2공장에서 염소가스가 누출돼 3명의 부상자가 발생했다.

17일 소방당국에 따르면 오전 10시께 울산시 남구 여천동 한화케미칼 2공장에서 염소가스가 누출돼 3명이 부상을 당했으며, 이 중 2명은 구급차로 울산대병원으로 이송했고, 1명은 자가치료를 하고 있다.

염소 누출로 인한 부상자들은 호흡 곤란을 호소하면서 콧물을 흘리는 등의 증세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화케미칼 측은 2공장의 고부가 염소화 PVC(CPVC) 공정의 제품 출하 과정에서 배관 등에 균열로 가스가 누출 된 것으로 보고 있다.

현재 경찰과 소방당국은 피해 상황과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