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8월 14일 16:24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효성, 장애아동과 함께하는 체육대회 실시

산업자재PG, 영락애니아의 집 방문…기부금 600여만원 전달

최수진 기자 (csj890@ebn.co.kr)

등록 : 2018-04-20 16:26

▲ 장애인의 날을 맞아 효성 산업자재PG 임직원들이 서울 용산구 후암동에 위치한 영락애니아의 집에서 체육대회를 진행했다. [사진=효성]
효성이 장애인의 날의 맞아 거동이 불편한 중증장애 아이들에게 재활 의욕을 북돋우고 행복한 추억을 선사했다.

효성은 산업자재PG 임직원들이 지난 19일 용산구 후암동에 위치한 중증장애아동 요양시설 '영락애니아의 집'에서 장애아동들과 '함께하는 체육대회'를 진행했다고 20일 밝혔다.

산업자재PG는 7년째 매월 영락애니아의 집을 방문해 장애아동들의 점심 식사를 돕고 있으며, 사내 경매 수익금과 기부금 등을 모아 명절과 연말에 생필품을 지원하고 있다.

올해도 산업자재PG 임직원 20여명은 아이들과 일대일로 짝을 맺어 함께 체육활동을 진행했다. 임직원들은 볼링, 릴레이 달리기 등 다양한 게임을 함께 하며 팀 대항 응원전을 펼쳤다. 점심시간에는 원아들이 원활히 식사할 수 있도록 도왔다.

조현상 효성나눔봉사단장(사장)은 "함께하는 체육대회를 통해 아이들뿐만 아니라 임직원들도 즐겁고 행복한 시간을 보낼 수 있어 뿌듯하고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장애이들이 재활을 통해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실질적인 도움을 제공하기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체육대회가 끝난 후 효성은 영락애니아의 집에 휠체어 맞춤용 이너시트 구입을 위한 기부금 600여만원도 전달했다. 휠체어 이너시트는 장애와 발달 정도가 다른 원아들을 위해 주기적인 교체가 필요한 소모품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