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2월 19일 10:31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티케이케미칼, 2017년 당기순이익 290억→202억

평가성 충당금 반영…향후 영업이익 개선효과 기대

최수진 기자 (csj890@ebn.co.kr)

등록 : 2018-03-28 07:53

▲ 티케이케미칼 구미 수지공장. [사진=티케이케미칼 홈페이지]
티케이케미칼은 지난해 당기순이익을 290억원에서 202억원으로 정정한다고 27일 공시했다.

이에 따라 지난해 당기순이익은 전년 대비 161.1%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티케이케미칼 관계자는 "당기순이익이 변경된 이유는 지분법 이익의 변동 및 자산 공정가치를 보다 보수적으로 평가하면서 발생된 평가성 충당금 때문"이라며 "일시적으로 비용이 증가했으나 향후 해당 비용만큼 영업이익이 개선되는 효과를 볼 수 있다"고 설명했다.

감사보고서 제출지연과 관련해 "그룹차원의 관계사간 결산 절차를 체계적으로 정비하고 무엇보다 주주가치 제고 및 대외 신인도 향상에 중요한 전기가 마련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