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2월 13일 17:42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경기도에 섬유·장신구 시험지원 인프라 구축

국표원-경기도 시험장비 구축 사업 협약 체결
경기 지역 소상공인 시험부담 애로 해소 기대

서병곤 기자 (sbg1219@ebn.co.kr)

등록 : 2018-03-07 10:23

[세종=서병곤 기자] 국가기술표준원은 7일 한국섬유소재연구원에서 경기도와 '섬유 및 장신구 시험지원 인프라 구축'을 위한 사업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는 국표원이 시험장비 구축비용 12억6000만원을, 경기도는 운영경비 5억4000만원과 설치장소 등을 지원하는 내용이 담겨 있다.

이에 따라 한국섬유소재연구원(경기 양주 소재)과 한국생산기술연구원(경기 안산 소재)에 안전성 확인 시험인프라가 구축된다.

또한 경기도 내 인프라 부재로 그동안 섬유 및 장신구 제품시험에 불편함을 겪었던 관련 소상공인과 영세기업은 근접서비스뿐만 아니라 시험비용도 75% 경감 받을 수 있다고 국표원은 설명했다.

협약식에 참석한 허남용 국표원장은 "올해 처음 시작하는 제품안전인프라구축 사업이 취약지역 소상공인의 시험부담 애로해소와 소상공인 스스로가 소비자 안전을 위해 자발적 품질관리 역량을 확보하도록 지원하는 마중물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국표원은 이달 중순 부산시와도 섬유제품 시험인프라구축 사업 협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오는 8월 내 장비설치를 완료하고 빠르면 9월부터 시험서비스가 가능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