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09월 21일 18:54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산업부 내 신재생에너지정책단 신설…친환경에너지 발굴·육성 전담

산업부 직제 일부 개정령안 국무회의 통과
재생에너지 3020 이행계획 추진 탄력 기대

서병곤 기자 (sbg1219@ebn.co.kr)

등록 : 2018-02-13 10:47

▲ 산업통상자원부ⓒEBN

[세종=서병곤 기자] 에너지 정책 주무부처인 산업통상자원부 내 태양광·풍력 등 친환경에너지의 발굴과 육성을 전담하는 국장급 조직이 생긴다.

산업부는 친환경에너지 정책을 관장하는 신재생에너지정책단 신설 등의 내용을 담은 '산업통상자원부와 그 소속기관 직제 일부 개정령안'이 13일 국무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문재인 정부의 핵심 과제 중 하나인 '깨끗하고 안전한 미래에너지로의 전환' 정책을 효과적으로 추진하고, 재생에너지 보급 확대와 ICT(정보통신기술) 기반의 에너지 신산업과의 연계강화를 골자로 한 '재생에너지 3020 이행계획' 추진에 탄력이 붙을 것으로 산업부는 기대하고 있다.

지난해 12월 19일 발표된 재생에너지3020 이행계획은 우리나라 재생에너지 발전량 비중을 2016년 7%에서 2030년 20%로 확대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신설 조직인 신재생에너지정책단은 기존 에너지신산업정책단을 개편해 설치하고 하부조직으로 총 4개과(정원 41명)를 둔다.

4개과 중 신재생에너지정책과와 신재생에너지보급과는 태양광, 풍력 등 친환경에너지 정책과 보급·확산 업무를, 에너지신산업과는 전기차 충전 인프라, ESS(에너지저장장치) 등 에너지 분야 신산업 육성을, 에너지수요관리과는 집단에너지 및 에너지효율제도 운영·관리를 관장한다.

산업부는 신재생에너지정책단을 중심으로 친환경에너지 집중 육성을 위해 각종 규제·제도 개선 및 중·장기 R&D(연구개발) 지원, 실증사업 등을 전개할 예정이다.

이번 직제 개정안에는 민간의 산업혁신 생태계 조성을 뒷받침하고, 산업분야 일자리 창출을 선도하기 위해 기존 산업기반실을 산업혁신성장실으로, 산업혁신과를 산업일자리혁신과로 명칭을 변경하는 내용도 담겼다.

백운규 산업부 장관은 "국민체감형 재생에너지 확대와 에너지 전환 정책을 적극 추진하기 위해 관련 조직의 효율화를 모색했다"면서 "앞으로도 에너지정책, 산업지원, 통상기능 등을 수행하는 산업부가 국민의 신뢰를 받고 경쟁력 있는 부처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