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8년 12월 17일 09:02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OCI "한파 녹일 연탄 1만장 배달왔어요"

본사 임직원 40여명 현장서 집집마다 연탄배달 봉사활동

최수진 기자 (csj890@ebn.co.kr)

등록 : 2017-12-14 16:09

▲ 김재신 OCI 사장(맨 앞줄 오른쪽에서 네번째)과 임직원들이 서울시 중계동 백사마을에 1만장의 연탄나눔과 배달봉사를 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OCI]
OCI가 갑작스러운 한파로 난방에 어려움을 겪을 이웃들을 위해 대규모 연탄을 기부했다.

OCI는 14일 서울시 노원구 중계동 백사마을 쪽방촌에 사는 독거노인 저소득층 가구를 위해 연탄 1만장을 집집마다 배달하는 '1만장의 연탄배달'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김재신 사장(COO)과 김유신 카본사업본부장 전무, 김기홍 케미칼사업본부장 전무 등 임직원 40여명이 참석했다.

OCI는 연탄 배달 봉사를 2009년부터 연탄은행과 함께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

김재신 사장은 "연탄값이 많이 올라 난방비가 부담되는 이웃들에게 작은 정성이지만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소외된 계층들에 대해 지속적으로 관심을 갖고 그분들게 필요한 나눔을 실천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