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08월 19일 07:27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SK네트웍스, 12년째 시각장애아동과 행복한 동행

체험 부족한 학생 대상 딸기농장 안전체험 기회 제공
SK네트웍스, 12년째 시행 중 사회공헌 활동 지속 예정

김나리 기자 (nari34@ebn.co.kr)

등록 : 2017-04-21 13:36

▲ SK네트웍스 본사 [사진=SK네트웍스]

SK네트웍스 자원봉사자들이 12년째 시각장애아동과 농장체험 및 야외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SK네트웍스가 한빛맹학교 시각장애 초등학생 19명과 SK네트웍스 자원봉사자들이 양평 수미마을의 딸기농장을 찾아 시각장애아동과 함께하는 행복한 동행 활동을 펼쳤다고 21일 전했다.

12년 동안 진행되는 이 행사는 시각장애로 다양한 체험이 부족한 학생들과 SK네트웍스의 자원봉사 구성원들이 1:1로 짝을 이뤄 농장체험과 야외활동을 수행하는 프로그램이다.

시각장애 학생들은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딸기 수확 체험, 딸기 찐빵 만들기, 피자만들기, 레크레이션 등 다양한 체험활동과 야외활동을 즐겼다.

평소 접하기 어려운 체험활동으로 시각장애 학생들이 눈으로 느끼지 못하는 경험을 몸과 마음으로 느낄 수 있어 시각장애 아동들에게는 심신의 활력을 충전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고한다. 또 행사에 참여한 자원봉사자들에게도 답답한 사무실을 벗어나 함께 나누는 보람을 느낄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다.

SK네트웍스는 지난 2월 폐원단울 활용한 인형을 만들어 소외계층에게 전달하는 등 사회문제에 관심을 가지고 의미 있는 사회공헌활동을 지속해오고 있다.

SK네트웍스 관계자는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문제에 깊이 있게 관심을 갖고 의미 있는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 개발해 사회 곳곳에 행복을 나누는 기업이 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